포스트코로나 시대의 비즈니스 시스템 확장성, 신뢰성, 혁신

각 기업과 전 세계가 팬데믹의 긴 터널을 서서히 빠져나오는 상황에서 IT 부서는 불가피하게 도입했던 프랙티스를 다시 평가하고 가장 유용한 것을 선별하여 유지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Image placeholder

IT의 관점에서 본 2020년은, 변화의 속도가 기술의 요구사항 및 활용 방식에 지대한 영향을 미칠 수 있고 비즈니스 크리티컬 시스템의 워크로드가 예측 불가한 수준을 넘어 전례 없는 차원으로 순식간에 변화할 수 있음을 확인한 해였습니다. 이제 기업은 환경, 인력, 워크로드의 변화를 문제없이 수용하면서 계속 확장하여 요구사항을 해결하는, 안정적이고 탄력적인 시스템이 그 어느 때보다 필요합니다.

각 기업과 전 세계가 팬데믹의 긴 터널을 서서히 빠져나오기 시작하면서 IT 부서는 불가피하게 도입했던 프랙티스를 다시 평가하고 가장 유용한 것을 선별하여 유지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각종 도구 및 프로세스의 치열한 자연도태 과정을 몸소 경험한 많은 IT 리더는 또다시 긴급 사태를 맞이할 때를 대비하여 최강의 도구와 프로세스를 선별하고 활용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아직 클라우드로 전환하지 않았던 조직은 지난해 클라우드 부재가 신속한 대응 및 회복에 크나큰 장애물이 될 수 있음을 실감했습니다. 게다가 HR, 재무, 계획 등의 엔터프라이즈 관리 기능에  진정한 클라우드 시스템을 활용하는 것이 차별화는 물론 기업의 생존을 위한 선택임이 분명해졌습니다. 하지만 아시다시피 클라우드 배포만으로는 충분하지 않습니다. 클라우드에서 성공적으로 운영하려면 신뢰성, 확장성, 부단한 혁신 사이에서 균형점을 찾는 접근 방식이 필요합니다.

실업 급여 청구를 제때 처리하지 못하는 정부 시스템, 많은 거래량을 감당하지 못하는 핀테크 어플리케이션 등 과부하 때문에 제대로 작동하지 못하는 시스템의 사례가 많습니다. 점잖게 표현하자면, 지난해는 혼돈 그 자체였습니다.

다른 한편으로는, “진정한 클라우드”의 가치가 여러 특별한 사례를 통해 입증되기도 했습니다. 예컨대 고객은 COVID-19에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해 발 빠르게 운영 모델을 바꾸고 부서 간에 의료 인력을 이동하는 등 지금까지 보지 못한 방식으로 Workday를 활용했습니다. Workday에서 처리하는 트랜잭션이 급증했을 뿐만 아니라 그 사용 패턴도 예측 불가능하고 전례 없는 수준이었습니다. Workday는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에 균형 잡힌 접근 방식을 적용함으로써 최고 수준의 신뢰성, 확장성, 혁신을 계속 제공할 수 있었습니다. 

HR, 재무, 비즈니스 계획 등의 엔터프라이즈 관리 기능에  진정한 클라우드 시스템을 활용하는 것이 차별화는 물론 기업의 생존을 위한 선택임이 분명해졌습니다.

그렇다면 Workday는 어디에 중점을 두면서 진정한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하고 계속 투자에 주력할까요?

신뢰성. 우리를 둘러싼 세상이 예측 불가한 방향으로 흘러가더라도, Workday는 특히 고객을 위한 서비스 제공에서 예측 가능한 방식으로 행동해야 합니다. 2020년, Workday는 99.98%의 서비스 가용성을 달성하면서 그러한 의무를 이행했습니다. Workday는 과거의 패턴에 따라 예상되는 상황, 아니면 지금까지 볼 수 없었던 새로운 국면에서도, 필요에 따라 리소스를 활용하여 고객의 워크로드 요구사항을 해결합니다. 선제적 모니터링에도 계속 투자하면서 고객에게 영향을 미치기 전에 문제를 정확하게 파악하고 리소스를 적용합니다. 

확장성. Workday는 고객과 함께 성장하는 과정에서 요구사항 해결에 만족하지 않고 성능 향상에도 관심을 기울였습니다. Workday는 매년 약 2,650억 건의 트랜잭션을 처리하고 있습니다. 클라우드 기반 HR, 재무, 비즈니스 계획 시스템 중에서도 압도적인 규모입니다. Workday는 고객의 규모나 업종에 관계없이 성능 SLA를 적용하는 유일한 벤더입니다.

부단한 혁신. Workday는 변경 사항과 기능을 사용하기 용이한 합당한 방식으로 상시 배포하면서 정체 없이 점점 더 우수한 고객 경험을 제공합니다. 게다가 고객의 운영 중단 없이 해냅니다. 가동 중단이 불가피한 업그레이드를 언제 할지 고객에게 물으면서 마치 선택권을 주는 것처럼 포장하는 벤더도 있습니다. Workday는 소비자 어플리케이션과 같은 방식으로 Workday 어플리케이션을 계속 혁신하면서 더 큰 가치를 제공하고 불편을 최소화하는 것을 원칙으로 삼습니다.

앞으로 클라우드 벤더를 평가할 때는 코어 인프라를 위한 투자, 그리고 클라우드 서비스의 모든 요소를 균형적으로 고려하는 전략적 투자 철학에 관해 물어보십시오. 벤더는 비즈니스 크리티컬 어플리케이션이 가장 필요한 순간에, 즉 혼돈의 시기가 다시 찾아올 때 제 기능을 할 것을 고객에게 입증해야 합니다. 

더 보기